올바른 보호소 구별법


"내 아이가 머무를 곳, 제대로 비교하세요!

힘 없는 아이는 당신의 선택으로 남은 평생이 좌우됩니다."

아이조아사설보호소와 국공립보호소

         

공립 지정 보호소는 시군구 지원과 정기후원금 등이 있어도, "유기견이 아니면 입소를 받지 않아"
임신, 이사, 이민, 알레르기, 주인 입원이나 노환 등

진짜로 키울 수 없는 다양한 경우를 외면하여
결국엔 많은 유기견, 묘를 양산하고 있습니다.

그 쏟아지는 유기견이 공립 지정 보호소에 입소되면
여건이 풍족해도 사회의 용인을 빌미로 당연한 듯이 15일이면 안락사를 진행합니다.
그 외의 개인 보호소는 찢어지게 가난하여, 운영자와 반려동물 모두 기아와 질병에 시달립니다.
이런 기존 보호소 시스템은 솔직히 동물권을 위한 것이 아니라
유기견이 넘쳐나는 것에 대한 최소한의 사회 안정을 위해 운영되는 곳입니다.


그에 반해 안락사 방지와 반려동물의 
지속적인 삶을 목표로 하는 사설 요양보호소는,
시군구, 기부 후원이 없기에 개인 파양에 대해

사람 요양원처럼 입소비를 받지만,
그 비용으로 보호, 치료, 입양을 통해

반려동물의 항구적인 삶을 보장해 주기도 합니다.





하지만 일각에서는 이에 대해
안락사해서 저승에 보내는 곳은 반려동물에 대한 비상업적 운영이라 착한 보호소이고
안락사 없이 새 삶을 마련해 주는 곳은 상업적이라 나쁜 보호소란
기괴한 이분법적인 평가를 하는 사람들도 있습니다.


정부 지원이나 후원 없이, 안락사 없이 다시 새로운 주인을 찾아주는 곳은
비용이 오가기 때문에 악한 곳일까요?
반면 지원을 받으며 안락사 있는 곳은 무료라 정말 선한 곳일까요?
이것이 정말 누구를 위한 시각인지를 생각해 봐야 합니다.


현재의 반려동물 인구는 갈수록 비대해져가고 있고
한 집 걸러 동물을 키우는 시대에, 사후대책은 이전의 모습만 고수하고 있습니다.

현실의 변화는 무시하고 적대적인 목소리만 내는 일부 단체들도 있는데
현재의 상황을 어떻게 해결할 수 있는지 그들에게 물어야 할 것 같습니다.
정작 현실적인 대안은 없으면서 목소리만 높고 비난하기 바쁜 것은,
사실은 동물 입장에서 한 번도 생각을 안 해봤기 때문일까요?

우리는 생각을 열고 관점을 전환해야 할 필요가 있습니다.






정말 반려동물을 위한다면 반려동물의 입장에서
어느 것이 동물권에 가까운지 조금만 생각해 보면 금방 알 수 있습니다.
그렇지 않은 1차원적 사람 중심의 관념적 시각은
반려동물을 얕은 이분법의 희생양으로 만들 뿐입니다.


정말 동물 입장에서 본다면 누가 돈을 주고받고의 문제가 아니라,
자기 삶의 동선에서 안락사 시스템이 치워지는 것이 중요합니다.
즉 동물권을 위한다면 안락사가 없는 시스템이 나와야 하는데
지금 존재하는 시스템은, 모두가 선하게 생각하는 표면적 비상업성 대신 15일 후 안락사 시스템입니다.
죽음을 기다리는 그곳이 소를 도살하는 도살장과 많이 다를까요?
그곳이 정말 반려동물에게 선하기만 한 장소일까요?


사람에겐 유무료가 중요할지 모르지만,

동물 입장에서는 안락사 유무, 그리고 항구적인 삶의 질이 중요합니다.

정말 동물권을 위한 것이 무슨 시스템인지를 "동물 입장"에서 생각해야 하는데
어떤 이들의 생각은 그것까지 이르지 않고, 사람 입장에서만 관념적 관성을 가지고 생각합니다.






현재의 상황은 나라에서 해결하지 못하는 반려동물의 안락사 시스템을
어쩔 수 없이 사설 보호 시스템이 보완해 가는 과도기입니다.


그 과정에서 탐욕적 행위로 그 시스템을 악용하는 장사꾼들과
동물권 시스템을 정착시키려는
순수 선의를 가진 보호소와의 소리 없는 싸움이 벌어지고 있습니다.




아이조아는 사랑하는 반려동물의 
유기와 안락사를 방지하기 위해
만들어진 선진국형 반려동물 보호소로서,
우리나라에 유일하다시피 한 
"순수한 사설 요양보호소"입니다.



자신의 사랑하는 아이를 어쩔 수 없이 떠나보내는 상황에서
진실된 곳을 식별하고 선별하는 것은 너무나 중요합니다.
반드시 아이조아 홈페이지의 내용을 체크하시고 직접 상담을 받아보시기 바랍니다.
아이조아는 아이와 주인을 위한 최선의 선택을 도와드릴 것입니다.